기사 메일전송
7년간 참전용사 ‘보은 사역’ 새에덴교회에 보훈문화상
  • 편집국
  • 등록 2023-12-20 23:00:55

기사수정

소강석(오른쪽) 새에덴교회 목사가 19일 서울 서대문구 국립대한민국임시정부기념관에서 박민식 국가보훈부 장관으로부터 보훈문화상 상패와 상금을 전달받고 있다. 새에덴교회 제공

소강석(오른쪽) 새에덴교회 목사가 19일 서울 서대문구 국립대한민국임시정부기념관에서 박민식 국가보훈부 장관으로부터 보훈문화상 상패와 상금을 전달받고 있다. 새에덴교회 제공
새에덴교회(소강석 목사)가 지난 19일 서울 서대문구 국립대한민국임시정부기념관에서 국가보훈부(장관 박민식)가 수여하는 제24회 보훈문화상을 수상했다. 
새에덴교회는 2007년부터 국내·외 참전용사와 유가족 초청 보은행사를 개최해왔고 6·25전쟁 다큐멘터리 4편을 제작·후원했다. 미국 워싱턴 장진호전투기념비와 한국전 전사자 추모의 벽 건립 후원과 중앙보훈병원 위문, 참전용사 감사편지 쓰기 행사 등 민간 보훈 외교활동을 한 공적을 인정받았다.

소강석 목사는 “보은이 한 인간의 품격이라면 보훈은 국가의 품격이라 할 수 있기에 새에덴교회가 17년 동안 이 일을 이어오고 있다”면서 “큰 상을 주셔서 감사하고 앞으로도 보훈 문화 사업에 더욱 매진할 것이며 눈물의 기도와 물심양면으로 헌신한 성도들께 감사드린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설교영상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많이 본 뉴스
게시물이 없습니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
2024년한국교회부활절연합예배
하루 동안 이 창을 다시 열지 않음